2010. 1. 31. 17:33
무슨 북유럽의 풍경 같다.
가보지는 않았지만 핀란드 노르웨이 같은 느낌이 난다.
이날 비가왔다. 눈이 많이 쌓인 상태에서 비가와서 눈이 녹으면서 지표로 부터 1미터 정도의 낮은 안개같은것이 형성이 되었다.



아이폰으로 찍은 폰카라서 직접 볼때와는 느낌의 감도가 절반으로 떨어 졌지만....

'일상다반사日常茶飯事 > Photo. 순간의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낙조를 바라보며  (0) 2010.04.14
인생의 계단  (0) 2010.03.17
봄과 겨울의 경계에서.  (0) 2010.03.16
3월의 크리스마스  (0) 2010.03.10
새벽에 도서관가는 버스를 타고.....  (0) 2010.02.03
어느 도서관의 풍경  (2) 2010.01.31